[119 희망 아이 캠페인]

"11살 딸, 너무 많이 알아버린 것 아닐까…"