[PRESENTED BY 한겨레테마여행]

지금, ‘중앙아시아’로 떠나야하는 이유